비행 중 천장이 날아가 버린 알로하 항공 243 > 문의게시판

본문 바로가기

문의게시판

비행 중 천장이 날아가 버린 알로하 항공 243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노동오 작성일21-02-24 07:29 조회0회 댓글0건

본문

1988년도 하와이에서


알로하 항공 243편이 이륙 후 순항을 시작한지 1분 후


엄청난 굉음과 함께 기장의 머리가 꺾일 정도로 강풍이 불었다고 함


굉음의 원인은 기체의 천장이 뜯겨나간 것



img


천장이 뜯겨 나가자, 조종사들은 비명을 지르고 조종실에는 엄청난 바람소리가 들리기 시작한다. 이 음성은 블랙박스에 그대로 녹음되었다.



천장을 잃은 243편은 좌우로 요동치기 시작했고, 기체가 고속으로 비행하면서 발생하는 엄청난 바람소리가 그대로 조종실에 전해졌기 때문에 조종사들은 대화를 제대로 할 수가 없었다. 이에 로버트 기장과 마델린 부기장은 서로 손짓으로 대화를 시작한다.



한편 기장은 고개를 뒤로 돌려 상황 파악을 시도하는데, 이 때 눈 앞에 펼쳐진 충격적인 장면을 마주한다. 조종실 문이 뜯겨 나갔고, 일등석의 천장이 날아가 파란 하늘이 보이는 것을 두 눈으로 확인한 것이다. 엄청난 일이 벌어졌다는 것을 인지한 기장은 부기장으로부터 조종권을 넘겨받아 직접 비행기를 비상강하시키기 시작한다.




img

img

img


총 95명의 탑승자 중 천장이 뜯겨 나갈 때에 날아간 랜싱 객실 승무원(실종)을 제외하고는 모든 탑승자가 생존했다.


중상자는 8명, 경상자는 57명이었으며 이들은 병원으로 이송된다.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상호 : 아이리스가발  l  대표 : 주형산  l  사업자등록번호 : 109-11-98904
주소 : 서울특별시 강서구 화곡동 143-36 3층   l   TEL : 02-2608-7558 l H.P : 010-3736-1509   l   E-mail : jhsjhsgood@naver.com
Copyright © 2017 아이리스가발. All Rights Reserved.